시드니인문학교실 9월 5일 모임 ‘부정(否定)의 철학자 니체 이야기’ 실시 – 9월 19일은 전현구 목사 ‘시와 삶의 자리’ 주제로

시드니인문학교실 9월 첫 모임 ‘부정(否定)의 철학자 니체 이야기’ 실시 9월 […]

시드니인문학교실 9월 첫 모임 ‘부정(否定)의 철학자 니체 이야기’ 실시

9월 5일, 홍길복 목사 ‘당신은 No(Nein)라고 말할 수 있는 사람입니까?’ 주제로 발제

9월 19일은 전현구 목사 ‘인문학과 문학: 시와 삶의 자리’ 주제로, 린필드 한글사랑도서관에서

매월 1, 3주 목요일 모임을 갖는 ‘시드니인문학교실’(The Humanitas Class For the Korean Community in Sydney)에서는 지난 9월 5일(목) 오후 7시, 린필드 한글사랑도서관(454 Pacific Hwy, Lindfield NSW 2070)에서 9월 첫 모임을 가졌다.

이날 홍길복 목사(호주연합교회와 해외한인장로교회 은퇴목사)는 ‘당신은 No(Nein)라고 말할 수 있는 사람입니까? – 부정(否定)의 철학자 니체 이야기’를 주제로 열강했다.

강사로 선 홍길복 목사는 ‘당신은 No(Nein)라고 말할 수 있는 사람입니까? – 부정(否定)의 철학자 니체 이야기’를 주제로 “역사는 긍정(肯定, an affirmative, yes attitude)을 통하여 진보한다는 신념을 지닌 이들도 있지만, 그 반대로 부정(否定, an denial, no attitude)을 통하여 보다 더 나아진다고 믿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 오늘 우리는 니체의 사상과 그의 모든 것들을 아우르는 key word 하나를 중심으로 이야기를 펼쳐 보려고 합니다. 그것은 바로 ‘부정을 통한 긍정’의 역사입니다. 역사 발전과 개인의 목표 성취는 과연 긍정적인 힘이 더 클까요, 아니면 부정적 태도가 더 크게 영향을 미칠까요? 오늘 이야기를 나누려고 하는 니체는 후자에 속하는 대표적 철학자입니다. 그는 부정의 능력을 부르짖었습니다. 저는 그런 니체를 ‘부정의 철학자’ 혹은 ‘전복(顚覆)의 철학자’라고 부르겠습니다. ‘부정’(Nein!, No)과 ‘전복’(overturn, subversion)이라는 두 개념을 니체를 이해하는 key word로 삼아 이야기를 이어가 보려고 합니다.”라고 서두에 언급했다.

본론부에서는 ‘니체(Friedrich Wilhelm Nietzsche, 1844-1900)의 간추린 생애’ ‘주요 저술’ ‘니체 사상을 이해하기 위한 몇 가지 개념 풀이 1) 차라투스트라(Zarathustra), 2) 초인(Uebermensch), 3) 힘에의 의지(Wille zur Macht), 4) 인간발달의 3단계, 5) 영원회귀(永遠回歸, Ewige Wiederkunft des Gleichen / Eternal Return, Eternal Recurrce)’ ‘니체 사상 – 1) 전통적 헬레니즘(Hellenism)에 대한 부정, 2) 전통적 헤브라이즘(Hebraism)에 대한 도전, 3) 니체는 서구의 전통적 도덕 체계를 향한 도전장으로 아폴론적 인간 이성에 대한 지적 전통에 대하여 디오니소스적 정열로 문제를 제기’ ‘니체가 끼친 영향과 남긴 과제 – 1) 실존주의, 2) 허무주의, 3) 해체주의 그리고 포스트모더니즘’ 등에 대해 살폈다.

이어 결론부에서 “니체의 ‘부정의 철학’을 공부하면서 우리 각자는 자신을 성찰해 봅니다. “지난날 나는 부모님에게, 선생님에게, 목사님이나 신부님이나 스님에게, 대통령이나 정부나, 기존 질서에 대해서 반항해 본적이 있었는가? 나는 순종을 최고의 미덕으로 여기는 환경에 저항해 본적이 얼마나 있었는가?” “당신은 No!를 말 할 줄 아는 사람입니까?” 인문학교실이 지향하는 것은 ‘냉정하고 정직한 자기 진단과 성찰’입니다. ‘나’는 제외하고 ‘다른’ 사람이나 ‘다른’ 제도에 대해서만 비판하는 것은 그가 살고 있는 시대의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는 근본 원인이 됩니다. ‘내로남불’이 아니라 ‘내불남로’의 심정으로 자기를 성찰함으로 시대성찰, 역사성찰로 나가게 됩니다. 나는 누구인가? 나는 어떤 사람인가?”라고 자문하며 마무리했다. 이어 나눔과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다음모임은 9월 19일(목) 전현구 목사(시드니조은교회)를 강사로 ‘인문학과 문학: 시와 삶의 자리’란 주제로 린필드 한글사랑도서관에서 열린다.

한편 시드니인문학교실은 2019년 후반기를 진행하며 “우리 시대 과연 사람이란 무엇인지, 그리고 진정 사람은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 생각하고 고민하며, 함께 그 생각과 고민을 나누고 싶어 하는 분들을 초청합니다. 2월부터 5월까지, 8월부터 11월까지 1년 8달, 매달 첫째와 셋째 목요일 저녁 7시부터 함께 자리(1년에 모두 16번 모임)합니다”라며 초청했다.

시드니인문학교실 9월 모임안내

.일시: 9월 5일(목) / 9월 19일(목) 저녁 7-9시

.장소: LKS 한글사랑도서관(김동숙 관장)

.주소: 454 Pacific Hwy, Lindfield

.문의: 주경식(0401 017 989, drjks709@hotmail.com)

임운규(0425 050 013, woon153@daum.net)

크리스천라이프 편집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