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소개 – 아침 태양에서 들리는 소리 : 반쪽짜리 책상에서 이룬 기적의 신화

신간 소개 아침 태양에서 들리는 소리 : 반쪽짜리 책상에서 이룬 […]

신간 소개

아침 태양에서 들리는 소리 : 반쪽짜리 책상에서 이룬 기적의 신화

김선태 목사 / 한국장로교출판사 / 2019년 3월 1일

.축복·행복·희망 에세이

김선태 목사는 6·25 사변으로 천애고아가 되었다. 수류탄 폭발로 실명한 후, 찾아간 친척집에서는 그에게 죽으라고 구박하며 “귀신에게 잡혀가든지 짐승에게 물려 가든지 하라.”고까지 했다. 그러나 여기저기 버려진 마른 뼈와 같던 그를 하나님께서 오늘날까지 살려 주셨다. 그리고 공부하게 하시고, 모든 것을 소유하게 하시고, 아름다운 가정도 이루게 하셨다.

김선태 목사의 감사는 사명에 대한 확신과 열매다. 시각장애인 선교를 시작으로 하여, 시각장애인이 아닌 사람들을 위해서도 쉼 없이 복음을 통해 희망과 꿈과 용기를 안겨 주었다. 하나님은 그로 하여금 시각장애인을 위한 교회를 세우게 하셨고, 수많은 젊은이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해서 지도자들을 길러 내게 하셨다. 그는 시각장애인 세계의 정서와 운명을 바꿔 놓았을 뿐만 아니라, 실로암안과병원을 설립하여 눈의 고통과 아픔이 없는 밝은 빛의 세상을 만들어 가고 있다. 또한 시각장애인들이 현재와 미래의 삶을 살 수 있도록 돕는 복지관과 요양원, 그리고 설리번학습지원센터를 이루었다.

이렇게 넘치도록 이루어진 행복을 바라보며, 김선태 목사는 이 책을 통해 뒤돌아 생각해 본다. 그리고 주님을 향한 감사와 감격을 고백한다. “이 모든 것을 되돌아보면, 말할 수 없는 하나님의 크신 은혜이고 도우심이었다.”라고 말이다.

목차

1. 마음을 밝히는 태양

2. 희망을 비추는 태양

3. 어둠을 이기는 태양

4. 성공으로 이끄는 태양

5. 복된 만남의 태양

6. 따뜻한 사랑을 전하는 태양

저자소개 : 김선태 목사

김선태 목사, 그는 누구인가. 그는 살아 계신 하나님을 믿는 믿음으로 모든 것을 하나님께 맡기고 주님만 의지하며 고난을 극복하였다. 그는 6·25 전쟁 시 고아가 되었고 폭탄으로 두 눈을 실명하였다. 살아 보겠다고 어렵게 친척집을 찾아갔으나 참을 수 없는 학대에 견디다 못해 도망을 나와 거지 생활을 하였다. 그는 수험생처럼, 농부와 새처럼 부지런하게 삶을 살아 모든 역경을 이겨 내고 목회자와 지도자로 섰다. 그는 시각장애를 가지고 있지만 일반사람들과 같이 공부하여 숭실중·고등학교, 숭실대학교 철학과를 졸업하였다. 장로회신학대학교신대원에서 목회학석사, 동 대학 대학원에서 신학석사, 매코믹신학대학원에서 목회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또한 숭실대학교 명예철학박사, 장로회신학대학교 명예신학박사 학위를 받음으로 평소에 그가 “삼중고를 겪은 헬렌 켈러가 세 가지 박사 학위를 받았듯, 저에게도 그러한 일이 일어나게 해 주십시오.”라고 기도하던 바와 같이 되어 사람들은 그를 “남성 헬렌 켈러”라고 부른다.

김선태 목사는 하나님의 은혜와 뜻을 함께한 사람들의 도움으로 시각장애인을 위한 교회를 세웠고, 점자성경과 찬송가를 보급하였으며, 수많은 시각장애인 젊은이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함으로써 훌륭한 지도자를 양성하였다. 또한 그는 시각장애인들의 실명예방과 개안수술, 그리고 복지를 위해 실로암안과병원과 실로암시각장애인복지관, 실로암요양원을 세웠고, 시각중복장애 학생들의 학습지원을 위한 설리번학습지원센터를 설립하였다. 그는 늘 말없이 빛없이 시각장애인들과 작은 자들을 향한 나눔을 실천하며 그 사랑을 전하고 있다.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그는 아시아의 노벨상인 막사이사이상을 비롯하여 수많은 상을 수상하였다. 지금도 그는 절망을 희망으로 바꾸는 긍정적 삶을 전하며 성자로 존경받고 있다.

저서로 ‘서른 세 번 도전 끝에 이룬 신화’(국민일보 제네시스21, 1999), ‘땅을 잃고 하늘을 찾은 사람’(생명의말씀사, 2008), ‘푸른 정원의 아침’(생명의말씀사, 2010), ‘하늘의 빛을 찾은 소년 김선태’(생명의말씀사, 2011), ‘인생은 아침태양처럼’(한국장로교출판사, 2014), ‘아침 태양에서 들리는 소리’(한국장로교출판사, 2019) 등 다수가 있다.

크리스천라이프 편집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