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춘파한글장학회, 28년째 학생들에게 장학금 수여 – 총 5개 (준)주, 35개 초중등학교 한국어 성적 우수 학생 83명 대상

재단법인 춘파한글장학회, 28년째 학생들에게 장학금 수여 총 5개 (준)주, 35개 […]

재단법인 춘파한글장학회, 28년째 학생들에게 장학금 수여

총 5개 (준)주, 35개 초중등학교 한국어 성적 우수 학생 83명 대상

1992년 시작된 한국어 진흥을 위한 장학금 지원이 28년째 이어져

재단법인 춘파한글장학회(이사장 강명남)는 2019년 11월 28일(목) 오후 6시, 초중등학교 한국어 교사, 장학회 관계자 및 후원자 등 약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장학금 수여식 및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날 행사는 장학회가 학교별로 해당 한국어교사에게 장학증서와 장학금을 전달하는 것으로, 장학금 수여 대상 83명의 학생에게는 금년 4학기 말 학교별 종업식때 장학증서와 장학금이 전달될 예정이다.

춘파한글장학회는 초대 재호한인상공인연합회 회장과 제19대 호주 시드니한인회장을 역임한 고(故) 이배근 선생이 생전에 한글교육 진흥을 위해 자신의 호(號)를 따서 1992년 3월 1일에 설립되었다.

2008년 부터는 강 이사장이 설립자의 유지에 따라 장학회를 맡아 운영해 오고 있으며 설립 후 현재까지 약 1,150명에 달하는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했다.

장학회 설립초기에는 재외동포 학생만을 대상으로 장학금을 지급해 왔으나, 2008년 부터는 호주의 현지 초중등학교에서 한국어를 배우는 학생과 대학생까지 장학금 수혜대상을 확대해 왔다.

이러한 장학금은 주로 장학회 이사진과 일부 후원자들의 자발적인 지원으로 마련되고 있다.

강명남 이사장은 인사말에서 초중등학교에서 열과 성의를 다해 한국어 교육을 위해 애쓰고 계신 선생님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면서, 앞으로 보다 많은 학생들에게 장학금이 지급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갈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이 날 뉴사우스웨일즈 한국어교사협의회 회장을 맡고 있는 유경애 교사(홈부시남자고등학교 소속)는 그 동안 호주의 정규학교 내 한국어 교육 진흥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은 강명남 이사장을 비롯한 장학회 관계자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재)춘파한글장학회 장학금 수여식에 참석한 홍상우 주시드니총영사는 축사에서 그 동안 한국어 보급을 위해 수고를 아끼지 않으신 선생님들과 장학회 관계자들께 격려와 감사의 전하고, 이러한 노력이 지속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제공 = 주시드니한국교육원

크리스천라이프 편집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