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9차 아시아안보회의중 한국 · 호주 국방장관 회담 – 한반도를 포함한 지역 안보 정세 및 양국 국방·방산협력 발전 방안에 대한 의견 교환

제19차 아시아안보회의중 한국 · 호주 국방장관 회담 한반도를 포함한 지역 […]

19차 아시아안보회의중 한국 · 호주 국방장관 회담

한반도를 포함한 지역 안보 정세 및 양국 국방·방산협력 발전 방안에 대한 의견 교환

6월 12일 오전 (현지시간) 싱가포르에서 개최된 제19차 아시아안보회의에 참석한 이종섭 대한민국 국방부장관과 리처드 말스 (Richard Marles) 호주 국방장관이 회담을 실시하고 한반도를 포함한 지역 안보 정세 및 양국 국방·방산협력 발전 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 장관은 호주는 6.25전쟁에 미국에 이어 두 번째로 참전한 국가임을 상기하면서, 한국 국민은 호주의 희생을 기억하고 있다고 하면서 호주의 참전에 대해 사의를 표명했다.

말스 장관은 양국이 2021년 12월 정상회담을 통해 양국 관계를 포괄적 전략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기로 한 점을 상기하면서, 호주는 대외정책에 있어 한국을 핵심 협력국 중 하나로 여기고 있다고 하면서, 양국 간 국방·방산협력 확대를 희망했다.

이에 대해 이 장관은 대한민국 방위산업의 우수함을 설명하면서, 기존의 K-9 자주포 수출에 이어 진행 중인 방산 협력에 있어서도 가시적인 성과가 도출되도록 말스 장관의 관심을 당부했다.

말스 장관이 최근 한반도 정세에 대한 설명을 요청한 데 대해, 이 장관은 北 핵·미사일 위협에 대한 한국 정부의 억제 의지와 함께 신정부의 대북정책 기조를 상세하게 설명했다.

크리스천라이프 편집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