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소미아 관련, 일본이 합의내용과 다르게 발표한 것 항의하고 사과받아 – 청와대, 요미우리 보도 관련 서면브리핑 [전문포함]

지소미아 관련, 일본이 합의내용과 다르게 발표한 것 항의하고 사과받아 청와대, […]

지소미아 관련, 일본이 합의내용과 다르게 발표한 것 항의하고 사과받아

청와대, 요미우리 보도 관련 서면브리핑 [전문포함]

청와대 윤도한 국민소통수석은 11월 25일 서면브리핑을 통해 “어제(24일) 정의용 청와대 안보실장은 지소미아 종료 통보 효력 정지와 관련해 일본이 합의 내용을 사실과 다르게 발표한 것에 대해 항의하고 사과를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일본 요미우리신문은 오늘(24일) 익명의 일본 외무성 간부의 말을 인용해 ‘그런 사실이 없다’며 부인했다고 보도했습니다. 한국 언론은 다시 이러한 요미우리신문의 기사를 인용해 보도하고 있습니다. 다시 한 번 분명히 밝히지만 우리 측은 일본에 항의했고 일본 측은 사과했습니다. 어제 정의용 실장의 발언에 대해 일본 정부 누구도 우리 측에 ‘사실과 다르다거나 사과한 적이 없다’고 얘기하지 않고 있습니다. 진실 게임은 일본과 한국의 언론이 만들어내고 있습니다. 진실은 정해져 있습니다. 일본 측이 사과한 적이 없다면 공식 루트를 통해 항의해 올 것입니다. 요미우리신문의 보도가 있었다는 것은 사실이지만 ‘그런 사실이 없었다’는 요미우리신문의 보도 내용은 사실이 아닙니다.”라고 발표했다.

제공 = 청와대

크리스천라이프 편집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