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고, 호주 블랙타운 보이스 고교와 교류 활동 펼쳐 – 해남지역과 민속 문화 소개, 호주 교직원과 학생들로부터 큰 호응

해남고, 호주 블랙타운 보이스 고교와 교류 활동 펼쳐 해남지역과 민속 […]

해남고, 호주 블랙타운 보이스 고교와 교류 활동 펼쳐

해남지역과 민속 문화 소개, 호주 교직원과 학생들로부터 큰 호응

상호 문화와 교육에 대한 프리젠테이션으로 상호 이해하는 시간도

해남고가 세계화에 부응하고 급변하는 국제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글로벌 인재 육성을 위해 국제교류 캠프단 학생 10명이 지난 16일까지 6박 8일 간 호주를 방문해 국제교류 활동을 펼쳤다.

해남고 교류단은 시드니에 소재한 블랙타운 보이스 고등학교와 써머 스쿨 교육기관인 UNSW 의과대학, 호주 원자력 과학 기술 연구 등 교육기관 및 박물관 등을 방문했다.

해남고와 2016년부터 화상교육시스템을 구축해 호주화상교류 동아리를 운영하고 있다. 특히, 지난 겨울부터 5일 간 ‘윈터스쿨’과 ‘써머스쿨’을 실시하고 이수한 학생 중 희망자에 한해 국제교류 캠프를 추진했다.

이어 자매학교인 호주 블랙타운 보이스 고등학교를 방문해 학생 교류 활동과 공동으로 참여하는 수업 및 다양한 교육활동을 진행했다. 두 학교 교장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대표 학생들이 프리젠테이션을 준비해 상호 문화와 교육에 대해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해남고 캠프단은 우리나라 교육과 문화를 널리 알리고 공유하기 위해 영어로 학교와 해남을 소개하고 우리의 민속 문화를 소개하는 등의 열성을 보여 학교 교직원과 학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아울러 블랙타운 보이스 고등학교는 한‧호 공동수업을 진행했다. 영어 퀴즈와, 자기소개, 민속놀이, 게임형 수업 등 다양한 활동 중심 수업을 통해 언어와 국경을 넘어 고등학생 공통의 정서와 공감대로 상호 소통하고 우정과 화합을 쌓는 시간을 보냈다.

김춘곤 교장은 “이번 국제교류 활동을 통해 우리 학생들이 청소년 외교 사절단으로서 책임의식을 갖고 한‧호 양국의 우호적인 기틀을 다지는 데 밑거름이 되었다고 자부한다” 며 “이러한 기회들이 세계화 시대에 글로벌 마인드를 지니고 자신의 인생을 성찰하고 더 큰 포부와 긍지를 지닌 글로벌 인재로 한 걸음 더 나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해남고는 자율형 공립고등학교 운영과 전라남도 거점고등학교 운영을 통해 글로벌 탐구 캠프 등의 특색 있는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그 결과 2013년부터 학교폭력 제로화를 달성하고 있고, 전국 100대 교육과정 우수학교(2014년), 전국 선진형 교과교실제 우수학교 (2016년)로 지정됐다. 2015~2017년 대입 수능에서 3년 연속 전남 수석을 배출하기도 했다.

크리스천라이프 편집부